마지막에 다카하라의 이 골이  들어갔으면 완전 대박이었을텐데...안타깝습니다. 다카하라의 골이 들어가는 장면이 일본 언론에 소개됐었으면 좋았겠는데 그런 것은 다음번으로 미뤄두는 것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.

    그런데 이 슛을 로빙패스로 어시스트를 했던 마르시오 선수에게 주목이 가는 것이 너무나 인지상정인 것 같습니다. 누구나 마르시오에게 주목할 수 밖에 없었던 경기였다고나 할까요....국축의 자료를 무단 인용을 해서 보면.. (대략 현피가서 한대 맞으려나;; )


    이관우 선수의 공백을 느낄 수 없게 하는 마르시오의 플레이는 상당히 놀라웠습니다.  수원에 몇년가 부족했던 창의력을 이관우 선수 혼자서 감당을 했다면...이제는 염기훈 선수와 더불어서 마르시오에게 역할을 나눠줘도 괜찮지 않을까...하는 생각을 해봤습니다..

    어제의 경기를....중계 영상만으로 판단을 해보면...

    • 백지훈 
      • 전반적인 능력치는 유지하되 "기복이 심하다." 는 점을 맨탈리티에 반영하면 될 것 같습니다. 풀포텐 141을 다 찍는 것은 좀 오바일 것 같고...
    • 염기훈
      • 국대의 클래스는 확실히 다르긴 다르다는 느낌.... 벌써 몇경기 째...공격포인트인가.. 울산 리서쳐 형님께서;;; 염기훈에게 너무 그동안 박하지 않았나 싶기도 합니다. (이굴횽!! )
    • 마르시오
      • 이제 겨우 첫경기이고...황재원의 인터뷰 처럼 그렇게 주목을 끌어올 만한 수준이 아니었다는 것을 생각해보면..최소한 5경기.. 그중에서 3경기 정도는 직관을 해봐야 알듯..일단 어제 경기를 기준으로 하면... "대 to the 박"
    • 다카하라
      • 일본은 기본적으로 FM 라이센스가 없는 나라니깐....다카하라의 능력은 내가 알아서 만들어야 하는 수준...일단은 일본 포럼에서 올라온 영문판 자료를 참고를 하겠지만....대체적으로 일본인이 만든 로스터는 전반적으로 능력을 너무 높게 잡았음;;; (툴리오 어쩔꺼임;; )
    • 황재원
      • 이적하자마자 골;;; 이거는 뭐 대략 할 말이 없습니다... 그동안 곽희주, 리웨이펑 라인에게만 의지를 하던 주장감 수비수가 영입된 것은 그야말로 큰 힘이 될 것 같습니다.
      • 아직은 이적 초반이니깐...좀 더 두고봐야겠지만....능력치는 기존에 있는 능력치를 그대로 써도 국대에 발탁이 가끔 되는 수준을 유지하는 듯 합니다...그정도면 인정..
    • 리웨이펑
      • 수원 최고의 포탠...하지만 죽어도 풀포텐을 찍지 못하는 위봉형님;;; 이제는 진짜 오른쪽 수비를 "익숙함"으로 넣어드려도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.
    Posted by ShellingFord

티스토리 툴바